매일경제 MBN 이코노미 럭스맨 시티라이프 MPrint MBN 머니
mk로고
뉴스  ·  증권  ·  부동산  ·  비즈&  ·  교육  ·  스타투데이  · 
MK   MBA
전체기사주별보기
경제용어 웹검색
Cover Story 바로가기 Hello CEO 바로가기 Case Study 바로가기 Insight 바로가기 Trend 바로가기 인문학리포트 바로가기 미니칼럼 바로가기 Edu Club 바로가기
[매경 MBA] 블루오션 찾는다?…먼저 레드오션에 뛰어들어라
helloceo 리스트 helloceo 더보기
helloceo0
[Hello Guru] 차라리 혼자 생각할 ..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008년 대통령 후보 자격으로 영국 의회를 방문했을 때였다. 그는 데이비드 캐머런 당시 보수당 지..
insight 리스트 insight 더보기
insight0
[Insight] 크라우드소싱 당장 시작..
◆ 엑센츄어와 함께 하는 디지털 혁신 / ⑤ 소비자 아이디어 공유 ◆ 미국 제약회사 일라이릴리가 운영하고 있는 웹사이트 `..
casestudy 리스트 casestudy 더보기
casestudy0
[View & Outlook] 리더의 지시는 무..
1990년대 한창 성장 가도에 오른 스타벅스는 성장통을 앓고 있었다. 카페 문화를 완전히 바꾼 스타벅스에 거는 고객들의 기대..
trend 리스트 trend 더보기
trend0
[Culture & Biz] 하모니가 생명인 ..
■ `바흐 솔리스텐 서울` 성공사례 분석 우리나라 클래식 시장은 어렵다. 사실 흥행했던 적도 별로 없다. 서울시향조차도 예..
[창조경영] 전기차 상용화에 10년?…천만에 2년이면 족하다
◆ 박남규 교수의 창조경영 ◆ 전 세계에는 현재 약 10억대의 내연기관 엔진을 탑재한 자동차가 도로를 달리고 있다. 우리의 예상과는 달리 자동차를 생산하는 국가는 50개가 넘고, 자동차 제조기업 숫자는 150개가 넘는다. 단일 공장에서 5만대 이상의 자동차를 생산하는 공장 역시 무려 400개가 넘는다. 따라서 전 세계는 매년 약 1억대에 육박하는 승용차를 생산할 수..
[CEO 심리학] 긍정의 바이러스 퍼뜨리는 `착한 별명`
물건을 사려고 흥정 중이다. 상인이 2만원이라고 한다. 손님은 1만5000원을 부를까, 아니면 1만8000원에 달라고 할까 고민이다. 손님은 어느 가격을 제안했을 때 더 유리할까.당연히 전자다. 후자에서는 가장 좋은 결과라고 해봤자, 상인이 `좋습니다. 1만8000원에 드리죠`라고 하는 순간이며, 여기서 거래는 마무리된다. 하지만 전자에서는 여전히 그 가격에서도 협상할..
PDF 보기